[카드뉴스] 쌉사름한 냉이·편육... 봄 별미 차리세요
[카드뉴스] 쌉사름한 냉이·편육... 봄 별미 차리세요
  • 임지혜
  • 승인 2018.04.16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업경제신문=임지혜 기자] 봄이면 몰려오는 춘곤증과 피곤함, 일교차로 인한 감기에 시달리기 일쑤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충분한 휴식과 싱싱한 에너지를 듬뿍 담은 봄 채소를 섭취하면 좋다.

냉이는 쌉사름한 고유의 향이 봄의 내음과 닿아있어 봄철 잃은 입맛을 돋우기에 좋다. 비타민과 단택빌, 칼슘이 많아서 날로 양념햐 무쳐도 좋고 약간 언섹 것은 잎과 뿌리를 나누어 따로 데쳐서 무치면 한 가지 나물로 두 가지 맛을 즐길 수 있다.

특히 고기를 이용한 요리에 곁들이면 안성맞춤. 편육과 곁들이면 느끼한 맛을 잡을 수 있다. 아삭한 식감과 부드러운 육의 조화가 봄 별미로 그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로9길 47, 한신IT타워2차 13층
  • 대표전화 : 02-852-8445
  • 팩스 : 02-852-971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현
  • 명칭 : (주) 한국정책미디어
  • 제호 : 농업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2145
  • 등록일 : 2012-06-11
  • 발행일 : 2012-06-11
  • 발행인 : 임지혜
  • 편집인 : 홍미경
  • 농업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농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