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2.18 월 11:42
상단여백
HOME 종합 정책
[2017 국감]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가축질병 예방 '심각'단계 방역추진"

[농업경제신문=홍미경 기자]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12일 조류인플루엔자(AI)와 구제역 등 가축질병 예방에 대해서 " '심각' 단계의 방역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농식품부 국정감사에서 "성공적인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를 위해 AI와 관련한 가장 높은 수준의 위기경보인 '심각' 단계의 방역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국내에서 처음 발견된 외래 붉은불개미와 관련해서는 "국경검역 강화 조치를 추진하고 범부처 협력 체계를 구축해 비검역 물품 컨테이너에 대한 관리 방안 마련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또 '제2의 살충제 계란' 사태를 막기 위해 "친환경 인증제도 전면 개편, 사육환경의 동물복지형 전환 등 근본적인 개선대책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홍미경  liz4435@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