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06-17 02:51 (월)

농업경제신문

장성시가지 재개발사업 449억 투입 확정

2017-12-17 21:48:24

태백시는 ‘태백산 자락 장성 탄탄마을’이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도시재생 뉴딜사업 주거지지원형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현 정부의 핵심 정책 과제인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발맞춰 태백시도 발 빠르게 대응에 나섰다.

장성동 화광아파트 일원에 주민공동체 만들기와 주거복지 정주 환경만들기, 일자리 만들기, 도시경쟁력 만들기라는 커다란 밑그림을 그리고, 특히 주거복지 정주 환경 만들기에 화광아파트 지구와 장성마을 지구로 나누어 세부 계획을 수립했다.

화광아파트 지구는 3개동 250세대 재건축과 화광아파트 4개동 문화플랫폼 조성(창업주택,생활역사전시관,게스트하우스 등), 중앙시장 인근 광장조성, 공영주차장 복합화를, 장성마을지구에는 민간주도 정비사업 지원과 생활안전망 구축 등을 주요사업내용으로 한다.

영화관과 장성막걸리 명품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사업과 스마트 도시, 친환경에너지, 안전마을 재생사업을 통한 도시경쟁력 만들기에도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택백시는 대한민국 근대화의 상징에서 서서히 잊혀져가고 있는 노후화되고 침체된 탄광마을인 장성 지역의 주거환경 개선과 미래를 내다보는 체계적인 도시 경쟁력 회복에 초점을 두고 위와 같은 계획을 수립, 지난 10월 강원도에 사업계획서를 제출했다.

김연식 태백시장은 “통리 도시재생 선도사업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공모사업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것이 주효했다.”며 “장성지역의 주거환경이 크게 개선됨은 물론, 과거에 활력이 넘쳤던 장성 시가지 모습도 머지않아 재현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업경제TV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주목도 수직 상승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