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9-29 (화)

농업경제신문

석유관리원, 소비자의 날 ‘국무총리 표창’ 수상

2018-12-03 17:00:18

가짜석유 피해 구제 지원 등 소비자 권익보호 기여 인정⋯공공기관으로는 최초 선정
center
[농업경제신문 이승현 기자] 석유관리원이 가짜석유 피해 구제 등 소비자 권익보호 기여를 인정받아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한국석유관리원이 지난 1일 서울 이화여고 100주년 기념관 화암홀에서 열린 ‘제23회 소비자의 날’ 기념식에서 소비자 권익보호를 통해 국가사회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단체부분에서 국무총리 표창 유공자로 선정된 것으로 공공기관 중 석유관리원이 최초다.

소비자의 날인 12월 3일은 소비자의 권익의식을 신장시키고 소비자 보호에 대한 의식을 높이기 위해 제정된 국가기념일이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소비자원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가 주관해, 매년 소비자의 날에 소비자 권익 향상에 노력한 개인 및 단계를 선정해 상을 수여하는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 석유관리원은 ▲국민 편익을 고려한 소비자 신고제도 운영 ▲이동시험실차량을 이용한 차량연료 품질점검 서비스 상설 운영(기재부 주관 국민접점 우수 혁신사례 선정) ▲가짜석유로 인한 소비자 피해 구제 지원 ▲정비업소 연계 연료 무상점검 서비스 실시 ▲소비자감시단 교육을 통한 소비자 보호활동 지원 등의 공로를 인정받았다.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공공기관으로서 국민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제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것은 당연한 책무”라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더욱더 국민의 소리에 귀 기울이고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승현 기자 shlee4308@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