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01-20 15:02 (일)

농업경제신문

황광희 매니저 폭로글 뭔가보니?

2019-01-13 00:40:09

center
(사진=MBC)
황광희 매니저 관한 폭로글에 다시 이목이 쏠리고 있다.

12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광희는 매니저가 등장하는 장면 없이 전파를 타 시선을 끌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황광희 매니저 유 씨에 관한 폭로글이 올라왔다.

자신을 유 씨의 중학교 동창이라고 밝힌 작성자는 "그가 중학교 시절 소위 일진으로 유명했으며 유 씨 때문에 귓불이 찢어지거나 뒤통수를 맞는 등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소문이 확산되자 황광희의 소속사 측은 매니저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일진설은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그렇게 일단락될 것만 같았던 논란은 "유 씨가 실제로 약한 학생들을 괴롭혔다"는 추가 폭로글이 등장하면서 또다시 불거졌다.

유씨는 몸 담고 있는 광희 소속사 본부이엔티를 통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의혹을 부인했지만, 결국 지난달 27일 퇴사했다.

한편 조세호는 군 전역 직후 방송에 복귀하는 황광희를 걱정하기도 했다. 그는 “처음 MC에 관한 이야기를 들었을 때, 저와 남창희가 그를 잘 챙겨줄 수 있을까 걱정했다”면서도 “방송을 보시면 알겠지만 황광희가 공백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성장한 ‘예능감’으로 돌아온 것 같아 놀랐다”고 말해 관심을 모았다.

박소정 기자 news@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주목도 수직 상승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