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09-20 19:35 (금)

농업경제신문

드론 너 못하는게 뭐니... 벼 병해충 확산방지

2019-07-10 09:19:05

고품질쌀 생산을 위한 드론 활용으로 벼병해충 확산방지 및 피해 최소화 총력
center
사진=예산군청
[농업경제신문 임지혜 기자] 예산군농업기술센터는 2일 대술면 궐곡리 김용규 농가 포장(4필지, 5만 6627㎡)에서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벼병해충(먹노린재 등) 방제에 효과적인 드론방제 연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연시회는 지난해 대술면과 신양면 지역에 심각한 피해를 준 월동성충 먹노린재에 대한 예찰결과 발생밀도가 높아짐에 따라 마련됐다. 자칫 방제시기를 놓치면 인근 타 읍면 지역으로 확산될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382만㎡(309농가)에 대한 긴급방제 지도에 나섰다.

월동 먹노린재는 성충상태로 낙엽 밑에서 월동 후 이듬해 6월 상․중순에 본답으로 이동한다. 본답에 자리한 먹노린재는 어린모를 흡즙하고 7월 중순까지 산란해 8월 초․중순에 약충 최성기로 잎, 줄기는 물론 벼 알까지 즙을 빨아 수량과 품질에 큰 피해를 일으킨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약허용물질목록제도(PLS)가 시행되고 농촌인력이 고령화됨에 따라 농작물 병해충 방제도 어려움이 많다”며 “드론을 활용해 농약을 적기에 살포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예산군 농업기술센터는 먹노린재의 확산을 막고 피해 최소화를 위해 병해충공동방제단을 연중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임지혜 기자 lhjihj9031@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업경제TV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