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10-14 08:56 (월)

농업경제신문

당진농기센터, 밭작물 농기계 장기임대

2019-08-13 09:58:45

center
사진=당진시청
12일 당진시농업기술센터는 기계화율이 낮은 밭작물을 대상으로 파종에서부터 수확까지의 과정에 필요한 농기계를 일괄로 장기 임대하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센터에 따르면 대표적인 밭작물인 콩과 고구마, 감자의 파종과 수확에 필요한 농기계 5종 20대를 구비했으며, 해당 농기계를 최소 5년에서 최대 10년까지 주산지화를 이룬 지역 농업인들에게 임대할 계획이다.

농기계 임차 신청 대상은 지역농협과 주산지 작목반, 영농조합법인, 공선회 등 밭작물 공동경영체 조직과 논 타작물 전환사업단지 운영조직 등으로, 사업추진에 필요한 예산과 인력을 확보할 수 있어야 하며, 농업기계 장기 임대차계약서의 내용도 성실히 이행할 수 있어야 한다.

임차비용은 빌리고자 하는 농기계 전체 구입가격의 30% 수준에 불과하며, 임차한 장비는 관련 공동 경영체 참여 농가가 임차기간 동안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임차 신청기간은 이달 23일까지이며, 신청은 농업기술센터 농업기계팀으로 방문접수하면 된다. 센터는 신청단체 중 7곳을 선정해 콩과 고구마 감자 중 해당 공동 경영체에서 재배하는 작목에 사용이 가능한 농기계를 일괄 임대해줄 방침이다.

센터 관계자는 "고가의 농기계 구입이 어려운 농가에 농기계를 장기 임대해줌으로써 농가의 경영비를 절감하고 밭 농업 기계화율을 높여 농가 소득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철호 기자 fireinthesky@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업경제TV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