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11-16 04:13 (토)

농업경제신문

친환경 농업 확대를 위한 BM활성수 생산시설 마련 본격 가동

2019-10-10 09:42:19

center
사진=화순군청
[농업경제신문=김경민 기자]
화순군이 친환경 농업 확대를 위해 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BM활성수 생산시설을 마련하고 지난 9월부터 본격적으로 가동하고 있다.

군은 고초균, 광합성균 등 친환경 유용 미생물 6종 공급에 이어 BM활성수를 무상으로 공급하면서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해당 시설은 하루 2t 생산 가능하며 연간 최대 500t을 생산할 수 있어 화순군은 BM활성수를 연중 공급할 계획이다.

BM활성수는 유용 미생물(Bacteria)과 광물질(Mineral)이 물과 상호 작용을 일으켜, 강력해진 미생물이 유기물을 분해하게 한다.

효소와 호르몬, 유기산, 성장촉진물질 등 각종 영양소가 다량 함유돼 있고, 토양 미생물의 활동을 촉진해 토양 환경 개선과 고품질 다수확 농작물 생산을 돕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 BM활성수를 살포하면 축사에서 발생하는 악취와 파리 등 해충 번식을 억제해 축사 환경 개선에도 도움이 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BM활성수 공급이 화학비료와 농약 사용을 줄여 축사환경을 개선하고, 안전한 먹거리 생산과 경영비 절감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BM활성수 공급을 원하는 농업인은 군 농업기술센터 친환경작물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경민 기자 rlatyui95@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업경제TV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