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11-22 22:43 (금)

농업경제신문

농식품부, 마을단위 태양광 발전협동조합 설립

2019-10-15 09:14:05

center
사진=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는 지역 주민이 농촌태양광 사업에 참여하여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마을단위 태양광 발전협동조합이 오는 17일 설립된다고 밝혔다.

이번 마을단위 발전협동조합은 전남 보성농협의 지원 하에 보성농협 조합원(5명)과 준조합원(1명)이 참여하여 설립하였으며, 보성읍 옥암리 일대에 약 1,470kW 규모(부지면적 15,812m2)의 마을단위 태양광 발전소를 단계적으로 건설해 나갈 예정이다.

마을단위 태양광 발전협동조합 설립을 위해 농식품부는 지난 3월 지역농협이 태양광 발전협동조합에 지원 및 출자할 수 있도록 관련 조건을 승인하였고, 이후 수요조사를 토대로 시범사업 참여 농협을 모색해왔다.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지역농협은 농협중앙회로부터 무이자 운영자금(10억원, 5년) 및 협동조합 설립비용을 지원받도록 하여 지역농협이 발전협동조합 설립에 역할을 하도록 하였다.
지역농협은 발전협동조합 설립에서부터 시설 시공 및 사후 관리에 이르기까지 태양광 발전사업 전반에 걸쳐 컨설팅 및 행정 절차를 지원하고, 기자재 공동구매 등을 통해 사업비 절감에도 기여하도록 하였다.

농협중앙회 관계자는 "이번 마을단위 태양광 발전협동조합 출범 사례가 마을단위 농촌태양광이 보성 이외 다른 지역으로까지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히며 "그 동안 농촌태양광이 외지인 주도로 추진되면서 농가소득 증대로 이어지고 못하고 주민반발, 경관훼손 등을 야기했던 부작용도 일정 부분 완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경민 기자 rlatyui95@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업경제TV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