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12-12 17:00 (목)

농업경제신문

경상남도 “숲해설가 전문과정 11기”교육생 40명 수료

2019-11-12 09:07:58

center
[농업경제신문=김철호 기자]

경상남도산림환경연구원은 올해 3월 29일부터 10월 31일까지 약 7개월 동안 2019년 숲해설가 전문과정을 운영하였으며 이론 및 실습평가를 통해 교육생 40명 전원 이수했다고 밝혔다.

당초 133명이 지원해 40명이 숲해설가 교육생으로 선발되었으며 교육생 40명 전원이 수료했다. 수료한 교육생들은 산림청(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교부하는 자격증을 취득하여 숲해설가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을 갖게 된다.

숲해설가는 수목원, 자연휴양림 등을 방문하는 관람객에게 숲의 생태와 문화를 설명하는 사람으로 자격증 취득 후 숲해설가 협회, 산림복지법인 등에 소속되어 수목원, 휴양림 등에서 탐방객을 대상으로 숲해설을 하게 된다.

산림환경연구원에서 2009년부터 숲해설가 전문과정 교육을 통해 배출된 교육생은 올해까지 총 447명이며, 숲교육협회·환경교육문화센터·국립공원 등 다양한 기관에서 활동 중에 있다. 더불어 2020년 숲해설가 전문과정 12기 교육생 모집은 내년 2월 중 경상남도산림환경연구원 홈페이지에 공고를 올릴 예정이며 도내 거주자는 누구든지 신청할 수 있으며 교육비는 무료이다.

유재원 산림환경연구원장은 경남수목원이 편안한 휴식 공간으로서 뿐만 아니라 도민에게 다양하고 유익한 산림교육의 기회를 제공하여 산림교육전문가 배출에 더 힘쓰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김철호 기자 fireinthesky@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업경제TV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