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7-12 (일)

농업경제신문

랑콤·아르마니·로레알 '가상 메이크업' 서비스... 롯데면세점 ‘드림페이스’ 론칭

2019-12-17 13:12:49

center
롯데면세점은 글로벌 화장품 브랜드 로레알 그룹과 손잡고 가상 메이크업 서비스인 드림페이스(Dream Face)를 론칭했다고 17일 밝혔다.

디지털 쇼핑 서비스 드림페이스는 고객이 매장을 방문하지 않고도 본인에게 적합한 제품을 가상으로 체험해본 후 바로 구매까지 할 수 있는 모바일 앱 서비스다. 프랑스 화장품 브랜드 로레알 그룹과의 협업을 통해 약 3개월간의 개발 기간을 거쳐 완성되었다.

드림페이스는 스마트폰 카메라를 사용해 현재 본인의 얼굴을 사용하는 ‘라이브 카메라’ 기능과 핸드폰 내 저장된 사진을 사용하는 ‘포토 시뮬레이션’ 기능 모두를 지원한다. 립스틱, 마스카라, 파운데이션 등 다양한 색조 카테고리의 수십여 가지 색깔을 아우르며 얼굴 형태 및 이목구비, 기존 메이크업 등을 고려한 컬러 추천까지 가능하다.

이번 시범 운영에 해당하는 브랜드는 랑콤, 조르지오 아르마니, 어반디케이, 로레알 파리 등 로레알 그룹 계열 4개 브랜드로, 서비스는 롯데면세점 모바일 앱에서 1년간 업계 단독으로 제공된다.

롯데면세점은 지난 6일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스타라운지에서 열린 ‘로레알X칼라거펠트’ 이벤트에서 드림페이스를 첫 공개 했다. 행사에 참석한 롯데면세점 VIP 고객 및 국내외 인플루언서들은 행사장에 설치된 태블릿 PC를 통해 제품을 가상으로 체험해본 후 그 자리에서 바로 구매하기도 하는 등 큰 호응을 보였다.

이갑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브랜드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디지털 쇼핑 서비스를 선보이게 돼 그 의미가 더 크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당사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미경 기자 blish@thekpm.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