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2-25 11:19 (화)

농업경제신문

남원, 최고품질 춘향골 쌈채류 생산

2020-01-20 10:15:22

center
사진=남원시청


물과 공기가 깨끗한 천혜의 자연조건을 갖춘 춘향골 남원에서 소비자들의 풍성하고 건강한 식탁을 책임지고 있는 전국 최고품질의 쌈채류 생산에 바쁜 손길을 놀리고 있다.

현재 남원에서는 평야지권의 수지, 송동, 금지와 고랭지권의 운봉, 아영 등을 중심으로 180여ha에서 상추를 비롯한 10여종의 쌈채류를 연중생산하여 300여억원의 조수입을 올리고 있어 농가소득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몫을 하고 있다.

상추는 겨울철에는 수지, 송동, 금지 등 평야지를 중심으로 대량생산되고 여름철에는 선선하고 일교차가 큰 기후조건을 활용하는 운봉, 아영 등 고랭지를 중심으로 생산하여 부산, 대구, 광주, 순천 등 대도시에 연중 출하하고 있다.
탄소저감형 농법을 활용하여 재배되고 있는 쌈채류는 송동과 금지면에서 10여종 이상을 생산하고 있는데, 농약을 대체할 수 있는 천적 및 생물농약을 활용하여 병해충을 방제하고, 여름철 고온기에는 담수토양소독을 하는 등 철저한 토양관리를 함으로써 소비자 눈높이에 맞는 최고품질의 친환경 쌈채류를 생산하여 대도시 백화점과 학교급식, 생협 등에 고가에 출하되고 있다.

여느때보다 건강한 밥상에 대한 관심이 높은 소비자들의 요구에 부응하고 엽채류 재배농가들의 소득을 증가시키기 위해 남원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속가능한 농업을 실천하기 위한 패키지 기술을 투입하고 노력절감을 위한 생력화 시설을 지속적으로 보급할 계획이다.

김철호 기자 fireinthesky@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농업경제TV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