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19-01-23 13:23 (수)

농업경제신문

아모레퍼시픽그룹, 협력사 거래 대금 앞당겨 지급한 이유

2018-09-14 09:15:33

center
[농업경제신문=김수진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대표이사 서경배)이 추석을 앞두고 모든 협력사를 대상으로 거래 대금을 앞당겨 지급한다고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 관계자는 “추석 명절을 맞아 협력사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함으로써 중소 협력업체들의 자금난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다양한 상생 방안을 통해 진정한 파트너십 구축에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이번 추석을 맞이하여 아모레퍼시픽그룹의 모든 계열사와 협업하고 있는 820여 개의 협력사를 대상으로 오는 18일부터 30일까지 지급 예정되어 있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했다. 총 900억원 규모의 협력사 대금은 17일에 모두 현금으로 지급된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협력사의 자금 수요 해소를 위해 2000년대 중반부터 명절마다 연휴가 시작되기 전 대금 조기 지급을 진행해 오고 있다.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주목도 수직 상승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