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4-09 03:55 (목)

농업경제신문

미술관으로 변한 현대백화점 판교점, “내달 1일까지 아트 뮤지엄 운영”

2020-02-20 10:06:17

백화점 층별로 예술 작품 200여 점 전시 … 클래식 공연 등 문화 공연도 열어
center
[농업경제신문=이승현 기자]
현대백화점 판교점이 대형 미술관으로 변신한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21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10일간 쇼핑과 예술을 결합한 공간을 테마로 한 ‘판교 아트 뮤지엄’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판교점은 행사 기간 1층 열린 광장, 10층 하늘정원 등에 예술 작품을 전시하고, 클래식 공연 등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우선 1층 열린 광장에 쿠사마야요이, 존버거맨, 키스해링 등 국내외 유명 작가의 작품을 전시하고, 김진우 작가의 로봇 설치 미술(2층·3층), 오원영 작가의 조각 작품(4층), 이왈종 작가의 판화(9층) 등 각 층에도 다양한 주제의 예술 작품을 선보인다.

아울러 5층에 위치한 현대어린이책미술관(MOKA)에선 ‘사과’를 테마로 한 특별 전시 공간을 마련하고, 방문 고객들을 대상으로 ‘나만의 작품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도 마련한다.

행사 기간 다양한 문화 이벤트도 진행한다.

1층 열린 광장에선 클래식 4중주 공연을 매 주말(2/22~23, 2/29~3/1) 열고, 마림바 공연(2/22~23, 3층)·재즈트리오 공연(2/29~3/1, 3층)·트릭아트 페인팅(2/29~3/1, 2층)·아날로그 초상화(2/22~2/23, 2층) 등 다양한 문화 이벤트도 진행한다. 행사 기간 매 주말(2/22~23, 2/29~3/1) 각 층별로 마임 공연도 진행할 예정이다.

상품군별로 다양한 행사도 연다.

오는 23일까지 10층 토파즈홀에서 프리츠한센·칼한센 등 북유럽 프리미엄 리빙 브랜드를 포함해 1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하는 ‘디자인 가구 컬렉션’을 진행하고,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 ‘수입 슈즈 대전’을 열어 아쉬·아베오·리치오안나 등 20여 개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최초판매가 대비 최대 50% 인하된 가격에 선보인다.

또한, 다음달 1일까지 1층 수입 시계 매장에서는 예거르쿨트르·IWC·위블로 등 20여 개 시계 브랜드가 참여하는 ‘럭셔리 워치 페어’를 진행하고,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 쉐르보·던롭·보그너 등 10여 개 골프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최대 60% 인하된 가격에 선보이는 ‘봄 골프 대전’을 연다.

아울러,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단일 브랜드에서 30/60/10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금액대별 5% 상품권을 증정하고, 가전·가구 상품군에서 10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금액대별로 7.5% 현대백화점상품권을 증정한다.

현대백화점그룹 통합멤버십 ‘H포인트’ 회원 대상 경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오는 28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기간 중 1회 참여 가능하며, #3838에 문자메시지로 ‘판교아트뮤지엄’을 보내면 자동 응모돼 1분 내에 카카오톡 알림톡으로 당첨 여부를 알려준다. 삼성 아트 TV(1명), 프린트베이커리 70만원 구매권(1명), 다이슨 에어랩 컴플리트(2명), LG 로봇 물걸레 청소기(3명), 보르미올리 식기(샐러드볼 5입, 100명), 명화 텀블러(400명), 카페H 음료 1잔 등 참여 고객에게 100% 경품을 증정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판교점은 MD 경쟁력과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앞세워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다”며 “수준 높은 예술 작품 전시 및 이벤트와 상품군별 행사도 다채롭게 마련한 만큼 다양한 고객들의 라이프스타일을 담아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현 기자 shlee4308@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