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0-04-09 02:53 (목)

농업경제신문

취업희망 여성 ‘맞춤형 직업교육’ 교육비 무료, 교통비·자격증 취득 검정료 지원

2020-02-21 09:22:18

center
출처=광주광역시청
[농업경제신문=김철호 기자] 광주광역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여성새로일하기센터는 3월부터 7월까지 여성 구직자의 직업능력 향상과 성공적인 재취업을 위해 직업교육훈련을 실시한다.

올해 직업교육훈련은 관내 구인 기업체 수요조사와 경력단절 여성들의 특성을 고려해 재취업 선호도가 높은 직종을 반영했다. ▲사회복지행정 실무 ▲실버건강관리 전문가 ▲한식쉐프 전문가 ▲힐링원예 플래너 등 4개 과정으로, 광주시와 여성가족부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교육 대상은 경력단절 여성과 미취업 여성이며, 교육 과정은 20~24명 내외 집합교육으로 2~3개월간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주5회) 운영한다. 교육비는 무료이고, 교통비(월5만원)와 자격증 취득 검정료를 지원한다.

교육 수료 후에는 직업정보 제공, 취업알선 연계, 동행면접 등 개인별 맞춤형 취업 지원을 하고, 취업 후에도 노동 관련 노무지식 제공, 직장적응 및 복귀지원 워크숍 등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참가 희망자는 시 홈페이지의 고시공고를 참고해 3월27일까지 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여성새로일하기센터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제순자 일가정양립지원본부장은 “다양한 직업교육훈련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사후관리를 철저히 해 취업 후 고용 유지까지 전문화된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호 기자 fireinthesky@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