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1-03-09 (화)

농업경제신문

자연인 '이승윤' 산림총회 홍보대사 되나

2020-11-25 09:50:20

산림청, 산·숲어울림 유명인 김태리·유해진·윤아·이승윤·이시영 선정
center
산림청 전경. 사진=산림청
[농업경제신문 임지혜 기자] '산·숲과 가장 잘 어울리는 유명인은 누구?'라는 주제로 진행되고 있는 산림청대국민 설문조사 중간 집계(11월 22일 기준) 결과, 김태리, 유해진, 윤아, 이승윤, 이시영 5명(가나다순)이 설문조사 참여자들로부터 가장 많은 선택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화배우 김태리는 '영화 리틀 포레스트'에서 자연과 함께하며 치유하는 모습이 기억에 남아서, 영화배우 유해진은 '삼시세끼'에서 산에 있는 모습이 너무 행복해 보여서, 윤아는 주로 숲을 배경으로 한 '이니스프리'의 전속 광고모델로 오랫동안 활동해서, 이승윤은 '나는 자연인이다'에서 오랫동안 출연해서 누구보다 숲과 산에 대해 잘 알 것 같아서, 이시영은 활동적이고 건강한 이미지가 산과 잘 어울릴 것 같아서 등 이유로 설문조사 참여자들로부터 추천을 받았다.

이 외에 인상 깊은 답변으로는 문재인 대통령, 펭수, 그루(산림청 상징인물) 등이 있었으며, 총 100명이 넘는 유명인이 추천되는 등 이번 설문조사에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보였다.

산림청 세계산림총회 박영환 준비기획단장은 "내년에 우리나라에서 산림올림픽이라 불리는 세계산림총회가 열린다"면서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산림과 세계산림총회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키는 한편 설문조사 결과를 활용해 내년도 총회 홍보대사 선정에 참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임지혜 기자 lhjihj9031@naver.com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 NEWS

은행연합회
광주
한돈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