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 2021-03-09 (화)

농업경제신문

남원 춘향골 딸기 출하 한창

2020-11-30 13:51:28

center
남원 춘향골 딸기. 사진=남원시청
[농업경제신문=김철호 기자]
춘향골 남원에서 소비자 맞춤형 최고품질 딸기 출하가 본격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전북 남원시는 평야지권의 송동, 금지, 주생과 중산간지역인 산동, 덕과, 동지역 등을 중심으로 340여농가 120ha에서 시설딸기를 재배하고 있다. 이중 수량성이 우수하고 병해충에 강한 설향 품종이 95% 정도를 차지하고 있다.

남원시는 고품질 우량 딸기묘 생산을 위한 사업을 통해 고품질 딸기 생산을 위한 기반을 제공하고 있어 올해에도 품질좋은 새콤달콤 향긋한 딸기 설향 수확이 한창이다.

또한 금실, 싼타, 장희, 메리퀸, 고슬 등 신품종을 도입해 대외 경쟁력을 강화하고 소비층의 다양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남원시농업기술센터는 딸기재배의 성패를 좌우하는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는 딸기묘는 외지로부터 불량묘 반입을 최소화하기 위해 고품질 우량딸기묘 생산시범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딸기묘 자체 공급률을 90% 이상으로 높였다.

아울러 남원딸기 농업인들이 안정적인 생산과 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최고품질 딸기 생산기술 보급을 내년에도 계속할 계획이다.

김철호 기자 fireinthesky@hanmail.net
<저작권자 © 농업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EADLINE NEWS

은행연합회
광주
한돈

귀농귀촌교육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
모바일화면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