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토‧파프리카‧양배추, 명품종자 개발
토마토‧파프리카‧양배추, 명품종자 개발
  • 홍미경
  • 승인 2017.10.13 14:2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든시드프로젝트, ‘2017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 선정

[농업경제신문=홍미경 기자] 토마토, 미니 파프리카, 양배추 등 개발 품종이 우수 판정을 받았다.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경태, 이하 농기평)은 골든시드프로젝트(이하 GSP)사업의 1단계(2012∼2016) 주요 연구실적이 ‘2017년도 국가연구개발사업 우수성과 100선’에 3건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국가연구개발사업 우수성과 100선은 국가 R&D 우수성과의 창출을 견인하고 과학기술인의 자긍심 고취를 목적으로 2006년 이후 매년 선정하고 있다.

농식품부 최초로 생명‧해양 분과 최우수 성과로 선정된 고기능성 토마토 품종을 포함하여 내병성이 뛰어난 미니파프리카 품종 개발, 저장성과 내병성이 우수한 양배추 품종 개발 등 3건의 ‘우수성과 100선’ 선정으로 GSP 1단계 사업의 우수성과가 가시화되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농우바이오 연구팀은 장거리 수송이 가능한 중대과 품종인 ‘丰收(봉수)128’ 개발로 중국 수출 기반을 마련하였고, 내병성과 체내 흡수율이 높은 Pro-lycopene(Cia-lycopene) 성분이 함유된 고기능성 대추형 토마토 품종인 ‘TY 시스펜’을 개발하여 국내 33억, 수출 242만 달러를 달성하였다.

경상남도농업기술원 연구팀(책임자 안철근)은 전량 수입에 의존하던 미니 파프리카(라온파프리카) 종자의 국산화에 성공하여, 이마트 ‘국산의 힘 프로젝트’를 통해 밀양, 합천지역 등 농가에 계약 재배하여 판매하는 등 농가 소득 및 수입 대체율 향상에 기여하였다.

조은종묘(주) 연구팀(책임자 안경구)은 유럽시장에서 요구하는 내병성(시들음병, 뿌리혹병), 수량성 및 저장성이 뛰어난 양배추 품종 ‘에이스볼’을 개발하고, ‘알토스’ 등 6개 품종을 사업화하여 누적 매출액 9.8억 원(수출 51만 달러)을 달성하였고, 앞으로 연간 2,000억 원 규모의 세계시장 진출을 위한 경쟁력을 확보한 것으로 평가된다.

‘우수성과 100선’으로 선정된 3건 외에도 GSP 1단계 사업의 주요성과가 경제적․과학기술적으로 높게 나타나고 있으며, 이러한 성과를 통해 미래 신품종 육성 기반과 수출역량 강화 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경제적 성과로 종자수출 3천만 달러, 국내매출은 연평균 203% 증가하여 193억 원을 달성하여 종자 수입대체율을 높이고, 해외 로열티 절감에 기여하였으며 품종출원 300건, 특허출원 201건, 생명자원 등록 4,479건 등 우수한 과학기술 성과도 창출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기웅 2017-10-25 20:18:43
단간주나 영구좀하세요 1000립에 5프로가 나온다는게 말이니까 24만원짜리 종자가 전북영맨
교육좀시키세요 처온다더니 오지도안고 연락도안받습니다 내가 다시는 센스큐 안합니다

  • 서울특별시 금천구 디지털로9길 47, 한신IT타워2차 13층
  • 대표전화 : 02-852-8445
  • 팩스 : 02-852-971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승현
  • 명칭 : (주) 한국정책미디어
  • 제호 : 농업경제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2145
  • 등록일 : 2012-06-11
  • 발행일 : 2012-06-11
  • 발행인 : 임지혜
  • 편집인 : 홍미경
  • 농업경제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농업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